로고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행복도시 중심부 대중교통 및 도로 개선방안 발표

공원과 조화를 이루는 중앙공원 내 96호선 도로 설계 추진

고광일 기자 | 기사입력 2023/11/21 [20:07]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행복도시 중심부 대중교통 및 도로 개선방안 발표

공원과 조화를 이루는 중앙공원 내 96호선 도로 설계 추진

고광일 기자 | 입력 : 2023/11/21 [20:07]

▲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청지기뉴스=고광일 기자] 행복청은 국회 세종의사당과 제2집무실 등 국가주요시설 입지에 걸맞은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세종동(에스(S)-1생활권) 인근 교통체계 개선을 순차적으로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개선방안은 국가주요시설의 입지 등 여건 변화와 2030년 기준 미래 교통수요, 교통량 조사, 개선안에 대한 모의실험 및 전문가 자문, 시민 의견수렴 결과 등을 반영하여 마련됐다.

개선 대상 노선은 중앙공원 내 96호선, 중앙녹지공간 북단(절재로‧임난수로), 중앙녹지공간 남단(금남교‧갈매로), 금강 횡단 교량 신설이며,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대중교통 활성화 및 교통수요관리 방안을 함께 추진한다.

중앙공원 내 96호선 도로의 경우 공원 접근성을 강화하고 적정 수준의 통과기능을 부여한 친환경적인 도로로 설계한다. 현 중앙공원 계획 및 지형, 공원시설 차량 접근, 이용자의 쾌적성과 안전 등을 고려하여 선형 변경과 생태통로 연결 등 입체화 방안을 마련한다. 설계 과정에서 ‘뉴욕 센트럴 파크’ 등 국내외 공원 내 설치된 도로의 우수사례도 참고할 계획이다.

중앙녹지공간 북단의 절재로와 임난수로는 2024년 진행 예정인 에스(S)-1생활권 통합 마스터플랜(MP) 공모 결과와 연계하여 통합적으로 수립할 예정이다. 중앙녹지공간 남단의 금남교와 갈매로는 2차로 확장을 추진하고, 금강 횡단 교량의 경우 ‘24년 중 사전타당성 용역을 실시하여 최적안을 검토한다. 행복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는 향후 도로·교량의 확장 방법에 대한 기술 검토를 거쳐 2024년 설계에 착수하고, 2030년 전후로 순차적으로 완공할 예정이다.

대중교통 기반시설 및 수요관리 방안도 추진한다. 광역철도와 연계한 세종의사당 비알티(BRT) 등 신규 비알티(BRT)노선, 버스전용차로, 철도역 환승센터 등 대중교통 지원 기반시설을 구축하고, 관계 기관과 함께 협의체를 운영하여 출퇴근 최고조 시간대 교통수요를 저감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세종시(시장 최민호) 또한 행복청의 기반조성에 발맞춰 대중교통 활성화를 추진해 나갈 예정으로 추후 도로 확장 시기에 맞춰 비알티(BRT) 등 대중교통 노선을 신설하고 주요 교차로 등의 정체 개선을 위한 교통신호체계 최적화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형렬 행복청장은 “실질적인 행정수도로서의 미래수요, 대중교통중심도시와 탄소중립도시로서의 비전을 고려하여 방향성을 설정했다.”며, “오늘 발표한 내용을 토대로 하드웨어 측면의 개선을 시행하고, 세종시와 함께 대중교통 활성화 등 소프트웨어 측면의 정책도 시행해 나가겠다.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동참을 요청드린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