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광명시,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공동 추진

고광일 기자 | 기사입력 2024/04/30 [17:47]

광명시,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공동 추진

고광일 기자 | 입력 : 2024/04/30 [17:47]

▲ 광명시는 지난 2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청지기뉴스=고광일 기자] 광명시는 2025년 3월 착공을 목표로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지난 2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 용역은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을 위해 광명시 총괄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등 4개 자치단체가 함께 추진하고 있다.

이날 광명시 안전건설교통국장, 경기권 4개 시 담당 과장, 실무자, 외부 전문가, 용역 수행기관 등 관계자 20명이 참석해 사업 추진 현황을 공유하고 지자체별 개발 방향 등을 논의했다.

이번 착수보고회에서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 전략으로 도시와 유기적으로 작동하는 정원, 웰니스 시대에 부응하는 정원, 도시를 대표하는 장면이 있는 정원 등 특색있는 정원 조성 전략 등이 제시됐다.

광명시는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을 위해 올해 말 경기도에 지방정원 조성계획 승인을 신청하고 2025년 3월부터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 공사를 진행할 수 있도록 용역을 신속히 마무리할 계획이다.

아울러 오는 5월 9일 서울‧경기 8개 지자체장이 참석하는 ‘안양천 명소화‧고도화사업 행정협의회’에서 경기권역 안양천 지방정원 조성계획 착수보고회 내용과 성과를 서울권역 자치단체들과 공유할 방침이다.

이병열 광명시 하수과장은 “안양천이 지방정원을 넘어 국가정원으로 조성된다면 대한민국의 대표 정원으로 자리매김할 뿐 아니라 하천 지방정원 조성의 모범사례가 될 것”이라며 “차질 없이 사업이 추진되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