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활동수첩' 제작

고광일 기자 | 기사입력 2024/05/28 [09:57]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활동수첩' 제작

고광일 기자 | 입력 : 2024/05/28 [09:57]

▲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활동수첩' 제작


[청지기뉴스=고광일 기자]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은 지난 27일 복지사각지대 발굴 활동 지원을 위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활동수첩을 제작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위기가구 상시 발굴 체계 구축을 위해 2018년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제도를 시행했으며 2024년 현재 전국적으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은 29만 명에 육박하고 있다.

하지만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제도의 실효성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어 내실 있는 지원을 위한 방안 모색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원천동은 양적 확대보다는 역량 강화에 집중하고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활동수첩”을 제작하여 활용함으로써 제도 운영의 내실화를 기하기로 했다.

발간한 활동 수첩에는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의 역할 △개인정보 △위기징후, 도움이 필요한 이웃 찾기 △가정방문 시 유의사항 △ 가정방문 모니터링 상담일지 등을 수록했으며 복지기관 전화번호 등이 안내되어 있다.

김선혁 원천동장은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등 지역 내 인적안전망을 활용해 민․관 협력 위기가구 대응 체계를 구축하고 더욱더 적극적으로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원천동에는 총 62명의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이들은 일상생활 중 위기가구를 발견할 경우 신속하게 동 행정복지센터에 제보하고 대상자에게는 복지정보를 제공하는 등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