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평택북부장애인복지관, 꽃향기 맡고 사진 찍고 허브와 함께하는 가족나들이 & 미니운동회 ‘일상 엎고 튀어’

고광일 기자 | 기사입력 2024/05/28 [17:49]

평택북부장애인복지관, 꽃향기 맡고 사진 찍고 허브와 함께하는 가족나들이 & 미니운동회 ‘일상 엎고 튀어’

고광일 기자 | 입력 : 2024/05/28 [17:49]

▲ 꽃향기 맡고 사진 찍고 허브와 함께하는 가족나들이 & 미니운동회 ‘일상 엎고 튀어’


[청지기뉴스=고광일 기자] 평택북부장애인복지관에서는 5월 25일 장애 및 발달지연 자녀를 둔 21가족이 참여한 가운데, 평택 허브팜에서 가족나들이&미니운동회 ‘일상 엎고 튀어’를 진행했다.

‘일상 엎고 튀어’ 오전에는 보호자와 자녀가 허브와 꽃을 채취해 손수건에 색을 입히는 ‘허브 보테니컬 프린팅’, 달콤한 딸기 파이 만들기 활동이 진행됐고, 오후에는 가족 간 협동심을 기르기 위한 체육활동(스태킹, 2인 3각, 신발양궁, 고리던지기 등)과 가족사진 촬영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됐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가족은 “나들이 장소에 도착하는 순간부터 따뜻하게 반겨주시고 가족과 행복한 추억을 쌓을 수 있도록 세심하게 준비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자연에서 마음껏 자유롭게 뛰어 놀 수 있어서 아이가 참 행복해했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평택북부장애인복지관 유영애 관장은 “지역사회 장애 당사자와 그 가정의 일상에 활력을 주는 다양한 경험들을 제공하고, 가족 관계 회복과 가족애 증진을 도모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겠다.”며 “따뜻한 봄, 함께 추억을 쌓을 수 있어 즐거운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평택북부장애인복지관에서는 가족과 함께 거주하고 있는 장애 당사자뿐만 아니라 1인 가구 장애 당사자를 대상으로도 “나들이 행사”를 준비 중에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